상현에 하루하루

관악산 첫 등산

오랜만에 친구들과 함께 등산을 했다. 관악산 해발 629m “629m면 마지막으로 다녀온 북산한 보다 높지않네?” 이렇게 생각하고 너무 만만하게 봤다. 정상까지의 높이는 등산의 난이도를 판단하기에 적당하지 않다는 것을 알게해줬다 출발 지점인 관음사부분 부터 연주대그리고 다시 출발지점까지 내려갔다 올가갔다 총 831m였다 올라갈때는 정말 힘들었지만 그 만큼 친구들과 함께하고 서로서로 응원해주고 서로서로 격려하고 이런것이 등산을 더 좋게 만드것같다 … Continued